본문 바로가기
마스크로 띄워질 Div

레이디스 코드, 레트로 맛집 넘어 매력 장인 노린다(주말N화보)

입력 2019.10.13 07:00 수정 2019.10.13 07:00

레이디스 코드, 레트로 맛집 넘어 매력 장인 노린다(주말N화보) 걸그룹 '레이디스 코드'. 사진=서정준 객원기자

[뉴스컬처 서정준 객원기자] 걸그룹 '레이디스 코드'가 새 앨범 쇼케이스를 통해 다양한 매력을 선사했다.


지난 10일 오후 3시 30분 홍대 하나투어V홀에서 걸그룹 '레이디스 코드'의 미니앨범 'CODE#03 SET ME FREE' 쇼케이스가 열렸다.


'레이디스 코드'의 세 멤버 애슐리, 소정, 주니는 '레트로 장인'이란 별명에 걸맞게 원색이나 반짝이는 의상과 소품을 입고 쇼케이스를 진행했다. 또 막내 주니의 귀여움과 리더 애슐리의 성숙함, 소정의 당당함까지 다채로운 매력을 뽐냈다.


이날 쇼케이스는 타이틀곡 'SET ME FREE'를 선보이는 것 외에도 포토타임, 질의응답 등을 통해 6년만에 돌아온 'CODE'시리즈를 대중에게 선보였다. 총 5트랙으로 구성된 이번 앨범은 레이디스 코드만의 레트로 장르를 비롯 다양한 음악적 색깔이 더해졌다.

레이디스 코드, 레트로 맛집 넘어 매력 장인 노린다(주말N화보) 걸그룹 '레이디스 코드'. 사진=서정준 객원기자

레이디스 코드, 레트로 맛집 넘어 매력 장인 노린다(주말N화보) 걸그룹 '레이디스 코드'. 사진=서정준 객원기자

레이디스 코드, 레트로 맛집 넘어 매력 장인 노린다(주말N화보) 걸그룹 '레이디스 코드'. 사진=서정준 객원기자

레이디스 코드, 레트로 맛집 넘어 매력 장인 노린다(주말N화보) 걸그룹 '레이디스 코드'. 사진=서정준 객원기자

레이디스 코드, 레트로 맛집 넘어 매력 장인 노린다(주말N화보) 걸그룹 '레이디스 코드'. 사진=서정준 객원기자

레이디스 코드, 레트로 맛집 넘어 매력 장인 노린다(주말N화보) 걸그룹 '레이디스 코드'. 사진=서정준 객원기자

레이디스 코드, 레트로 맛집 넘어 매력 장인 노린다(주말N화보) 걸그룹 '레이디스 코드'. 사진=서정준 객원기자

레이디스 코드, 레트로 맛집 넘어 매력 장인 노린다(주말N화보) 걸그룹 '레이디스 코드'. 사진=서정준 객원기자

레이디스 코드, 레트로 맛집 넘어 매력 장인 노린다(주말N화보) 걸그룹 '레이디스 코드'. 사진=서정준 객원기자

레이디스 코드, 레트로 맛집 넘어 매력 장인 노린다(주말N화보) 걸그룹 '레이디스 코드'. 사진=서정준 객원기자


서정준 객원기자 newsculture1@asiae.co.kr
<저작권자ⓒ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이슈섹션 바로가기
난리나닷컴 오픈

Hot Photo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행운의 숫자 확인 GO!

위로가기
마스크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