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마스크로 띄워질 Div

"오스카 가자" 최우식, '기생충' 아카데미 후보 지명에 환호

입력 2020.01.14 14:38 수정 2020.01.14 14:38

최우식/사진=뉴스1


[뉴스컬처 이이슬 기자] 배우 최우식이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이 아카데미 6개 후보로 지명된 소감을 밝혔다.


14일 최우식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1, 2, 3, 4, 5 아니라 6개의 후보. '기생충'(Parasite) 오스카 가자"라는 글을 영어로 게재, 사진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에는 '기생충' 속 기택(송강호 분)의 가족이 활짝 웃는 모습이 담겼다. 최우식은 격렬한 기쁨을 표했다.


지난 13일 오전 5시 18분(현지시각) 아카데미 시상식을 주관하는 미국 영화예술과학아카데미(AMPAS)는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 후보를 발표했다.


사진=최우식 인스타그램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은 국제영화상(구 외국어영화상), 미술상(이하준·조원우), 편집상(양진모), 각본상(봉준호·한진원), 감독상(봉준호), 작품상(곽신애·봉준호) 등 무려 6개 부문 후보에 지명됐다.


앞서 최우식이 부른 '기생충' OST '소주 한잔이 아카데미 주제가상 예비 후보에 올랐으나 최종 후보에 오르지 못했다.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은 2월 9일(현지시각) LA 돌비극장에서 열린다.


한편, 최우식은 영화 '사냥의 시간' 개봉을 앞뒀다.



이이슬 기자 ssmoly6@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이슈섹션 바로가기
난리나닷컴 오픈

Hot Photo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행운의 숫자 확인 GO!

위로가기
마스크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