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마스크로 띄워질 Div

[NC현장]"자신감 있었다" AB6IX, 초고속 컴백+정규 앨범의 원천

입력 2019.10.07 17:11 수정 2019.10.07 17:11

[NC현장]

[뉴스컬처 권수빈 기자] 그룹 AB6IX(에이비식스)가 자작곡이 다수 담긴 앨범으로 5개월 만에 초고속 컴백했다.


AB6IX는 7일 오후 4시 서울 동대문구 회기동 경희대 평화의 전당에서 첫 번째 정규 앨범 '6IXENSE'(식스센스)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열고 타이틀곡 'BLIND FOR LOVE'(블라인드 포 러브)와 수록곡 '기대'를 처음으로 선보이는 시간을 가졌다.


두 번째 활동에서 바로 정규 앨범을 선보이게 됐다. 리더인 임영민은 "5개월 만에 정규 앨범으로 인사드리게 돼서 영광이다. 데뷔 활동 때 열심히 정규 앨범을 준비했다"며 "자신감이 있어서 빠른 시일 내에 나온 것 같다"고 말했다. 전웅은 "데뷔 앨범이 완전체를 처음으로 선보인 앨범이라면 이번에는 AB6IX의 감각적이고 신비로운 모습까지 보여드리는 앨범이다"고 소개했다. 감각을 주제로 한 만큼 청각 김동현, 촉각 전웅, 시각 임영민, 미각 이대휘, 후각 박우진까지 오감을 각자 담당하기도 했다.


이대휘가 이번에도 타이틀곡에 참여했다. 이대휘는 "'블라인드 포 러브'는 전에 선보인 'Breath'(브리드)의 연장선에 있다고 생각한다. 트렌디함을 유지하되 조금 더 강렬하고 업그레이드 된 사운드를 들려드리고 싶었다. '사랑에 눈이 먼 아이야'가 대표적 문장이다"며 "사랑하는 상대방에게 모든 걸 줘도 아깝지 않다는 내용이다. 팬들에게 하는 이야기일 수도 있어서 타이틀곡에 가장 적합하다고 생각했다"고 설명했다.


[NC현장]

이대휘 외에도 김동현이 세 곡, 임영민이 한 곡의 자작곡을 실었다. 김동현은 "첫 번째 정규 앨범에 자작곡을 싣게 돼서 너무 감사하게 생각한다. 팬분들이 저희가 쓰고 저희가 느끼고 저희가 표현하는 곡들을 듣는 걸 좋아하신다. 다섯 멤버 모두가 작곡, 작사에 대한 생각과 고민을 하는 중이다. 이번에 세 곡을 보여드릴 수 있어서 좋은 기회가 됐다"고 소감을 밝혔다. 작업 비하인드에 대해 그는 "제 자작곡 중 한 곡이 제목이 길다. 요즘 차트에 보면 흥행하고 있는 곡들의 제목이 길더라. 나도 한 번 길게 지어볼까? 하다가 지은 게 '이쁨이 지나치면 죄야 죄'다"고 공개했다.


'Shadow'(섀도우)라는 곡을 쓴 임영민은 "전에는 대휘가 틀을 많이 잡아주고 제가 멜로디와 가사를 썼다. 이번에는 처음부터 끝까지 제가 전체 프로듀싱을 했다. 그래서 남다르다"며 "이 곡을 첫 번째 앨범 전부터 쓰기 시작했다. 많은 고민을 하고 앨범에 싣게 돼서 영광이다. 대휘와 썼던 곡의 연장선으로 쓰면 좋겠다 싶었다"고 말했다.


정규 앨범이 힘든 시대에 두 번째 만에 정규 앨범을 내게 됐다. 이대휘는 "저희한테도 부담감이 없지는 않았다. 요즘 정규 앨범을 내기 힘들더라. 정규 앨범이 가수한테도 팬한테도 큰 선물인데, 저희가 무리해서 힘들더라도 좋은 음악을 들려드리면 득이 될 거고 팬들에게도 득이 될 거라고 생각해서 열심히 준비해서 나왔다"고 말했다. 김동현은 "정규 앨범이다 보니 수록된 곡이 많았다. 하나하나 작업하면서 멤버들끼리 이야기를 많이 할 수 있었다"며 "음악에 대해 고민을 하다 보니 조금은 보여드릴 수 있는 음악적 스펙트럼이 넓어진 것 같다. 힘들었지만 감사함을 많이 느끼고 있다"고 이야기했다.


[NC현장]

브랜뉴뮤직 라이머 대표는 어떤 조언을 해줬을까. 이대휘는 "대표님께서는 페이스를 잃지 말고 지금처럼 열심히 하면 좋은 결과가 있을 거라고 조언해주셨다"고 말했다. 이날 MC를 맡았던 박지선은 "라이머 대표님이 무대 뒤에 계시는데 멤버들보다 더 긴장하시더라"라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AB6IX는 해외 활동도 구상 중이다. 이대휘는 "한국에서 자리를 잡는 게 먼저인 것 같다"고 하면서도 "불러만 주신다면 언제든지 가고 싶다는 생각은 가지고 있다"고 했다. 월드투어 계획에 대해 임영민은 "월드투어도 구상 중이다. 케이콘이나 팬미팅으로 해외 일정을 소화했는데, 많은 해외 팬들이 사랑과 응원을 보내줘서 매 순간 감사하고 더 열심히 해야겠다는 의지를 다잡고 있다"고 답했다.


AB6IX는 기대감을 가질 수 있는 팀이 됐으면 좋겠다고 했다. 이대휘는 "이 친구들이 데뷔한지 얼마 안 됐는데도 불구하고 다양한 도전을 하는 그룹이구나, 다음이 더 기대된다는 평가를 받고 싶다. 아직은 노력을 해야하는 단계이기도 하다"며 "잘 하는 애들이라고 인정해줄 때까지 열심히 달릴 예정이다"고 각오를 전했다.


AB6IX의 첫 정규 앨범 전곡 음원은 이날 오후 6시 발매된다. (사진=뉴스1)



권수빈 기자 ppbn0101@asiae.co.kr
<저작권자ⓒ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슈섹션 바로가기
난리나닷컴 오픈

Hot Photo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행운의 숫자 확인 GO!

위로가기
마스크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