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마스크로 띄워질 Div

'나이거참' 허참X서레프, 인사동서 첫 만남…세대초월 케미 예고

입력 2019.02.12 19:45 수정 2019.02.12 19:45

'나이거참' 허참X서레프, 인사동서 첫 만남…세대초월 케미 예고
'나이거참' 허참, 전원책, 변희봉이 세대를 초월한 우정을 쌓는다. 사진=tvN

[뉴스컬처 이솔희 기자] '나이거참' 허참·전원책·변희봉이 세대를 초월한 우정을 쌓는다.


12일 오후 8시 방송되는 tvN 예능 프로그램 '나이거참'은 나이도 생각도 너무 다른 할아버지와 10대 어린이가 함께 서로의 'to-do 리스트'를 실행하며 우정을 쌓아나가는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이날 방송에서는 허참과 서레프, 전원책과 이솔립, 변희봉과 김강훈 세 짝꿍이 새롭게 만나고 재회하는 모습이 그려진다. 먼저 정규 편성 이후 새롭게 합류한 허참과 서레프는 오늘 첫 만남을 가진다.


방송인생 최초로 리얼리티에 도전하는 국민 MC 허참과 현재 키즈모델로 맹활약 중이며 게임크리에이터를 꿈꾸는 열 살 소년 서레프가 세상에 둘도 없는 합을 맞출 예정. 두 사람은 서울의 핫플레이스 인사동에서 대면한다.


만나기만 하면 다툼과 화해를 반복하는 '나이거참' 대표 짝꿍 전원책과 이솔립도 오랜만에 조우한다. 수원 화성행궁에서 만난 이들은 반가움을 감추지 못하지만 또다시 시작된 전원책 표 역사 교육으로 인해 어려움에 처한다. 하지만 역사 교육에 맞선 이솔립의 갈고닦은 역사 지식이 진가를발휘하며 반전을 모색할 예정이다.


변희봉과 김강훈도 오랜만에 만나 인사를 나눈다. 두 남자는 새해를 맞이해 함께 할 수 있는 신년 목표로 '영어 배우기'를 선택한다. 두 사람 모두 인생 첫 영어 학원을 경험하며 새로운 경험을 쌓아 나간다.



이솔희 기자 sh0403@asiae.co.kr
<저작권자ⓒ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가기
마스크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