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마스크로 띄워질 Div

'아빠본색' 이루, 아버지 태진아 신곡 프로듀싱…녹음 현장 공개

입력 2019.05.15 21:00 수정 2019.05.15 21:00

'아빠본색' 이루, 아버지 태진아 신곡 프로듀싱…녹음 현장 공개
'아빠본색' 이루가 태진아의 신곡 프로듀싱을 맡아 녹음을 진행한다. 사진=채널A

[뉴스컬처 나혜인 인턴기자] '아빠본색' 이루가 태진아의 신곡 프로듀싱을 맡는다.


15일 밤 9시 30분 방송되는 채널A '아빠본색'에서는 아들 이루가 프로듀싱을 맡은 태진아 신곡 녹음 현장이 공개된다. 이날 방송에는 가수 정수라, 한혜진과 개그맨 송준근이 태진아가 운영하는 카페에 방문하는 모습이 그려진다.


이 자리에서 태진아는 개그맨 송준근에게 자신의 신곡 뮤직비디오 출연 제안을 한다. 이루는 완성도 되지 않은 곡의 뮤직비디오를 언급하는 태진아의 모습에 당황한다. 태진아는 "곡은 어차피 이루가 알아서 써줄 것이다"라고 확신해 이루를 다시금 놀라게 만든다. 이에 정수라가 이루에게 아버지 곡을 쓰기 편하냐고 묻자 이루는 "작업하기 제일 힘든 아티스트 중 한 명이다"라고 답해 주위를 웃음바다로 만든다.


작곡가로 활동 중인 이루는 아빠 태진아의 신곡 프로듀싱에 나선다. 이루는 제시의 '센 언니', 아이오아이의 '드림걸스', 태진아의 '동반자' 등을 작곡한 히트곡 제조기로 알려져 있다. 그는 태진아의 난해한 요구 사항도 모두 맞추는 프로 작곡가의 모습으로 태진아를 만족시킨다. 또한 녹음이 시작된 후에는 아버지와의 작업임에도 완벽해질 때까지 계속해서 녹음하는 프로다운 모습을 보여준다.


이에 태진아는 "이렇게 까다로운 사람이 없다"라며 아들의 모습에 혀를 내두른다. 그러나 이후 이루는 쉬는 시간에 삼계탕을 사와 아버지를 챙기는 츤데레 면모로 태진아를 기분 좋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나혜인 인턴기자 hi71@asiae.co.kr
<저작권자ⓒ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가기
마스크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