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마스크로 띄워질 Div

'오늘의 운세' 설리 "외모·나이 고려해 남자친구 만날 것" 깜짝 고백

입력 2019.08.14 09:42 수정 2019.08.14 09:42

'오늘의 운세' 설리 '오늘의 운세'에서 이상형을 밝히는 설리. 사진=JTBC

[뉴스컬처 김은지 기자]가수 겸 배우 설리가 이상형을 밝혔다.


설리는 14일 방송되는 JTBC2 '오눌의 운세'에서 이상형에 대한 솔직한 생각을 전한다. 앞서 진행된 녹화에서 그는 전화 연결을 통해 반갑게 인사했다. 신동은 "달마대사 관상을 가진 남자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나"라고 설리에게 질문을 던졌다.


이에 설리는 뜻밖의 대답을 내놓아 모두를 놀라게 했다. 그는 연애 가치관을 언급하기도 했다. 특히 설리는 "앞으로 외모나 나이 등을 따지며 남자친구를 만나야 할 것 같다"며 "내가 '오늘의 운세' 소개팅에 나가야겠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오늘의 운세'는 매주 수요일 오후 8시 방송된다.



김은지 hhh50@asiae.co.kr
<저작권자ⓒ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슈섹션 바로가기
'쇼!파니' 라이브 토크쇼 방송예고
난리나닷컴 오픈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행운의 숫자 확인 GO!

위로가기
마스크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