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마스크로 띄워질 Div

'대한외국인' 조트리오 출연…조수빈X조충현, 프리 선언 후 첫 예능 도전

입력 2019.10.09 12:00 수정 2019.10.09 12:00

'대한외국인' 조트리오 출연…조수빈X조충현, 프리 선언 후 첫 예능 도전 아나운서 출신 조우종, 조수빈, 조충현이 '대한외국인'에 출연한다. 사진=MBC에브리원

[뉴스컬처 김나연 인턴기자] '대한외국인'에 조트리오(조우종, 조수빈, 조충현)가 출격한다.


9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에 최근 프리 선언한 아나운서 출신 조수빈, 조충현이 출연해 우승에 도전한다.


이날 방송되는 '대한외국인'은 한글날을 맞아 아나운서 출신 프리랜서 조우종, 조수빈, 조충현 출연하는 '퀴벤져스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번 방송은 조트리오 세 사람이 프리 선언 후 처음 함께하는 자리다.


특히 한글날 특집답게 퀴즈와 한글에 강한 게스트들이 출연해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세 사람 모두 퀴즈 프로그램 MC였던 것. 조우종은 '1대100', '퀴즈 대한민국' 진행을 했었고 조수빈은 '한글 퀴즈쇼 우리말 겨루기', 조충현은 '1대100'을 진행했다.


뿐만 아니라 '대한외국인'은 최근 프리를 선언한 조충현, 조수빈이 도전하는 첫 예능 프로그램이다. 조충현은 "제 내재된 끼를 펼쳐보기 위해 프리 선언했다. 첫 방송이 '대한외국인'이다"라며 넘치는 끼를 예고했다. 이어 그는 "라디오 DJ하던 때, 퀴즈를 내다가 저도 모르게 흥이 올라와 청취차를 생각 못하고 답을 말해버렸다"며 허당 매력을 선보였다고.


그런가 하면 이날 방송에서 조우종과 조충현은 '대한외국인' MC자리를 탐낸다. 박명수가 MC김용만에게 "힘들면 MC 조우종이 하는 게 어떠냐"라고 하자 조우종이 "제가 대신 잠깐(하겠다)"라고 답했고 조충현도 "오래 서 계시면 무릎이 아프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는 후문이다.



김나연 인턴기자 delight_me@asiae.co.kr
<저작권자ⓒ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이슈섹션 바로가기
난리나닷컴 오픈

Hot Photo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행운의 숫자 확인 GO!

위로가기
마스크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