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마스크로 띄워질 Div

'아빠본색' 채연, 아버지와 함께 '할리퀸·조커'로 완벽 변신

입력 2019.11.08 14:42 수정 2019.11.08 14:42

'아빠본색' 채연, 아버지와 함께 '할리퀸·조커'로 완벽 변신 '아빠본색'에서는 할러윈 데이를 맞아 특별한 하루를 보낸 채연 부녀의 모습이 공개된다. 사진=채널A.

[뉴스컬처 최준용 객원기자] 가수 채연이 아버지와 함께 할리퀸과 조커로 각각 분장한다.


11월10일 오후 9시30분에 방송되는 채널A '아빠본색'에서는 할러윈 데이를 맞아 특별한 하루를 보낸 채연 부녀의 모습이 공개된다.


일을 마치고 집에 돌아온 채연은 혼자 계신 아버지에게 외출을 제안한다. 아버지는 딸과 의 데이트를 기대하며 따라 나서지만 예상 못한 장소에 도착하자 당황한다.


채연이 아버지를 데려간 곳은 코스튬 숍. 아버지는 처음 보는 코스튬에 놀라지만 시간이 갈수록 다양한 의상들을 찰떡 소화해 감탄을 자아낸다.


많은 옷을 입어본 두 사람은 할리퀸과 조커로 변신하기로 결정한다. 분장까지 마무리한 두 사람은 싱크로율 100% 할리퀸과 조커로 변신해 출연자들을 놀라게 만든다.


이후 채연 부녀는 본격적으로 핼러윈을 즐기기 위해 놀이공원을 찾는다.


사람들은 조커와 할리퀸으로 변신한 부녀의 모습에 감탄하며 환호해 아버지를 뿌듯하게 한다.


밤이 되면서 본격적으로 할러윈 이벤트가 시작되고 두 사람은 '호러 사파리'로 향한다. 좀비들의 공격에 무서워하는 채연과 달리 아버지는 오히려 좀비에게 웃으며 인사하는 등 여유로운 모습을 보여 채연을 당황케 했다는 후문이다.


한편, '아빠본색'은 매주 일요일 오후 9시30분에 방송된다.



최준용 객원기자 enstjs@nate.com
<저작권자ⓒ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이슈섹션 바로가기
난리나닷컴 오픈

Hot Photo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행운의 숫자 확인 GO!

위로가기
마스크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