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마스크로 띄워질 Div

'우다사' 박은혜 "과거 연애사 말하는 男, 만남 꺼려져"

입력 2020.01.14 15:16 수정 2020.01.14 15:16

박은혜→김경란이 말하는 연인의 '과거사 공개'
박영선 "상대방을 트로피라 생각하는 것"

[뉴스컬처 김나연 인턴기자] 배우 박은혜가 연인의 '과거사 공개'에 대한 솔직한 생각을 털어놓는다.


오는 15일 방송되는 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이하 '우다사')10회에는 첫사랑의 존재에 대해 쉽게 터놓는 남자들의 심리를 주제로 이야기를 나누는 '우다사 시스터즈' 5인방과 신동엽, 이규한의 모습이 그려진다.


'우다사' 박은혜

'우다사' 박은혜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 사진=MBN

이날 방송에서 박은혜는 "소개받은 상대방이 첫 만남에서 연예인과 만났었다는 이야기를 꺼낸 적이 있다"며 "나중에 나에 대한 이야기도 쉽게 할 수 있겠다는 생각이 들어 다음 만남이 꺼려졌다"고 털어놓는다. 이에 박영선은 "상대방을 트로피라 생각하는 것"이라고 일침을 가해 공감을 유발한다.


이후 호란은 "같은 이유로 헤어지지 않겠다는 핑계로 전 연인과의 이별 사유를 물어본 사람이 있다"고 말했고, 김경란은 "왜 헤어졌었는지에 대해 너그럽게 들어주던 상대방이 관계가 안 좋아진 후에는 (이별 이유를) 쓰나미처럼 퍼붓더라"라며 자신의 상처를 고백해 출연진들의 혀를 내두르게 만든다.


'우다사'는 연예계 '핫'한 언니들의 삶과 사랑을 그려내는 여성 라이프 & 리얼리티 프로그램. 이별의 아픔을 겪었던 출연진들이 자신들의 상처를 나누며 공감대를 형성하고 있다. 매주 수요일 밤 11시 방송.



김나연 인턴기자 delight_me@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뷰티라이프 SNS매거진 '라이킷'
난리나닷컴 오픈

Hot Photo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행운의 숫자 확인 GO!

위로가기
마스크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