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마스크로 띄워질 Div

(재)함께일하는재단, 취약계층을 위한 취업연계 사업 참가자 모집

입력 2019.02.08 17:09 수정 2019.02.08 17:09

기업 맞춤형 교육과 취업 연계를 동시에... ‘(재)함께일하는재단 일자리 교육 및 연계 지원사업’ 참가자 모집
오는 2월 21일까지 신청 접수

(재)함께일하는재단, 취약계층을 위한 취업연계 사업  참가자 모집

[뉴스컬처 최형우 기자] (재)함께일하는재단은 오는 2월 21일까지 취약계층을 위한 교육과 해외 유명 패션 브랜드 기업으로의 취업을 연계하는 '(재)함께일하는재단 일자리 교육 및 연계 지원 사업' (이하 ‘사업’) 참가자를 모집한다고 8일 밝혔다.


본 사업은 사회적 취약계층에 놓인 사람들을 위해 함께일하는재단은 해외 유명 패션 브랜드와 연계하여 공동으로 직접 교육한다. 또한 참가자가 교육을 수료하면 해외 유명 패션 브랜드 기업의 매장, 공장 및 물류센터 등에서 일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최근 국내 취약계층은 교육의 불평등과 사회적 편견, 경제적 어려움과 낮은 자존감 등 다양한 이유로 경제활동 참가율이 낮은 것으로 조사됐다.


함께일하는재단은 ▲저소득자 ▲성매매 피해자 ▲경력단절여성 ▲북한이탈주민 ▲가정폭력피해자 ▲한부모가족 ▲미혼모 ▲보육원 퇴소자 ▲알코올 중독 완치자 ▲고령자 ▲과거 중증 질환 보유자(완치자) 등 다양한 취약계층에게 안정적인 일자리를 제공하고 전문 인력을 양성하며 지속적인 취업을 연계할 계획이다.


참가신청은 오는 2월 21일(목)까지 함께일하는재단 우편과 이메일로 신청할 수 있으며, 서류심사와 면접심사를 거쳐 2월말 최종 선정이 확정된다. 최종 선발된 20명은 한 달간 인성, 적성, 직무 교육 및 현장 실습을 거쳐 해외 유명 패션 브랜드 기업의 일원이 될 수 있도록 교육할 예정이다.


프로젝트 담당자인 김유동 함께일하는재단 매니저는 "취약계층은 대부분 경제적으로 어려워 일자리가 매우 필요한 상황이지만 사회의 선입견, 부양가족 돌봄, 치료 등 다양한 이유로 일자리를 구하지 못하고 이러한 상황이 반복될수록 자존감이 낮아져 계속 일자리를 구하지 못하거나 부당한 대우를 받으며 근무를 하게 된다"며 "이러한 취약계층 분들이 포기하거나 부당한 대우를 받지 않고, 자신감을 회복해 경제적으로 독립할 수 있도록 안정적인 일자리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재)함께일하는재단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최형우 기자 newsculture1@asiae.co.kr
<저작권자ⓒ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슈섹션 바로가기
난리나닷컴 오픈

Hot Photo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행운의 숫자 확인 GO!

위로가기
마스크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