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마스크로 띄워질 Div

여자친구가 원하는 것(화보)

입력 2020.11.23 10:22 수정 2020.11.23 10:22

[뉴스컬처 권수빈 기자] 그룹 여자친구가 화려한 모습은 잠시 내려 놓고 청순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신곡 'MAGO'로 돌아온 여자친구는 패션 매거진 하퍼스 바자의 12월호를 장식했다.


인터뷰에서는 모두를 궁금하게 했던 'My Room' 콘셉트 포토에 대한 멤버들의 생각을 엿볼 수 있었다. 멤버들은 자신의 내면을 살펴보고 원하는 것이 무엇인가 고민 끝에 각자의 콘셉트를 정했다.


여자친구가 원하는 것(화보)

"나에게 온전히 집중할 수 있는 나만의 공간을 만들고 싶었다"는 엄지, "나의 욕망을 자유롭고 당당하게 표현하고 싶었다"는 소원과 '폴'이라는 오브제로 건강하고 당당한 아름다움을 표현한 유주, 자신이 더 돋보일 수 있도록 스포트라이트를 콘셉트로 정한 신비, 미(美)를 콘셉트로 정한 예린까지 가자의 욕망에 솔직한 모습을 내비쳤다. 특히 타투로 자신을 표현한 은하는 "한 번 (타투를) 몸에 가득 그려보니 평생치 대리만족이 되었다"고 말했다.


이밖에도 여자친구는 6년차 그룹으로서 발전할 수 있었던 원동력, 얼마 전 성공적으로 끝마친 첫 온라인 콘서트 및 컴백 준비를 하면서 생긴 에피소드 등에 답했다.


여자친구가 원하는 것(화보)

여자친구가 원하는 것(화보)

여자친구가 원하는 것(화보)

여자친구가 원하는 것(화보)

여자친구가 원하는 것(화보)


사진=하퍼스 바자 코리아



권수빈 기자 ppbn0101@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뷰티라이프 SNS프레진 '라이킷'

Hot Photo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행운의 숫자 확인 GO!

위로가기
마스크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