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마스크로 띄워질 Div

이태영 결혼 "장거리 연애 힘든적도 있지만"

입력 2021.01.20 13:13 수정 2021.01.20 13:13

개그우먼 출신 배우 이태영, 사업가와 웨딩마치
김경진 사회, 영기·박슬기 축가

[뉴스컬처 권수빈 기자] 개그우먼 출신 배우 이태영이 결혼한다.


이태영은 오는 23일 오후 5시 서울 한 호텔에서 11살 연상의 사업가와 결혼식을 올린다. 이를 앞두고 공개된 웨딩화보에는 듬직한 예비신랑 곁에서 행복한 미소가 끊이지 않는 예비신부 이태영의 모습이 담겼다.


이태영 결혼

이태영 결혼

이태영의 예비신랑은 베트남에 사업체를 둔 LKS그룹 대표 유모씨다. 이태영과 유씨는 8년 전 지인의 소개로 처음 만나 3년 전 교제를 시작했다.


화장품 사업을 준비하던 이태영은 3년 전 베트남에 방문했을 때 베트남 사업 선배인 유씨에게 조언을 구했고, 이를 계기로 가까워졌다. 이태영은 "남편은 변덕스러운 저와 다르게 한결 같은 면이 있는 사람"이라며 "이런 남자라면 평생 마음을 기댈 수 있을 것 같아 자연스럽게 결혼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태영의 결혼식은 주례 없이 진행되며 사회는 MBC 공채 개그맨 동기인 김경진이 맡는다. 축가는 MBC 개그맨 후배이자 TV조선 '미스터트롯' 출신 가수 영기와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 리포터로 친분을 쌓은 방송인 박슬기, 이태영과 절친한 여성 MC 4인방이 각각 부른다.


이태영 결혼

이태영은 2007년 MBC 16기 공채 개그맨으로 데뷔해 '개그야', '웃고 또 웃고' 등 개그 프로그램을 비롯해 '씨네포트', '섹션TV 연예통신', '롤러코스터 3' 등으로 활동했다. 지난 2016년에는 드라마 '마이 리틀 베이비'로 정극 연기에 도전했으며 그해 직접 희곡을 쓴 연극 '마녀가 나타났다'를 통해 작가로도 데뷔했다.


이태영은 "유독 추위를 많이 타는 체질이라 언젠가 결혼을 하게 된다면 꼭 5월의 신부가 되겠노라 다짐했습니다. 하지만 저는 이제 겨울의 한 복판에서 1월의 신부가 됩니다. 한 사람을 만나고 그와 함께 했던 두 번의 겨울이 봄 처럼 따뜻하게 기억되는 이유를 알았기에 앞으로 남은 인생의 겨울도 그리 두렵지만은 않을 것 같다는 용기를 얻었습니다"라고 결혼 소감을 밝혔다.


그는 "3년 가까운 기간동안 국내-해외 장거리 연애로 많이 힘들었던 시간도 있었고, 코로나라는 상황은 마냥 핑크빛 미래로 가득 채우기엔 걱정도 앞섰습니다. 가까운 지인 분들에게도 조심스레 모든 준비를 다 마치고서야 결혼소식을 전하게 돼 많이 놀라고 서운한 마음 있으신 줄 압니다. 이번에 결혼 준비하면서 제가 그동안 얼마나 많은 사람들에게 얼마나 고맙게도 큰 사랑을 받고 살았는가 거듭 깨달았습니다. 그 마음 잊지 않고 받은 만큼, 그 이상 베풀고 사랑 나누며 잘 살겠습니다"라고 했다.


결혼 이후의 계획에 대해서는 "남편이나 저 모두 나이가 있기 때문에 우선은 2세를 갖는 데 노력할 생각"이라며 "일적으론 배우로 설 좋은 기회가 주어진다면 여러 분야에서 쌓은 인생 경험을 바탕으로 제 몫을 해내는 연기를 펼치고 싶다"고 밝혔다.


이태영 결혼

이태영 결혼

이태영 결혼

이태영 결혼


사진=해피메리드컴퍼니, 웨딩디렉터봉드, 애일리스타일



권수빈 기자 ppbn0101@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라이프스타일 매거진 '라이킷'

Hot Photo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행운의 숫자 확인 GO!

위로가기
마스크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