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마스크로 띄워질 Div

하니·솔빈·한소은·엑시·그린, 해체 위기 걸그룹으로

입력 2021.09.15 08:09 수정 2021.09.15 08:09

'아이돌 : 더 쿠데타' 걸그룹 멤버 공개
11월 첫방송

[뉴스컬처 권수빈 기자] 안희연(하니)와 '아이돌 : 더 쿠데타'에서 걸그룹을 이룰 멤버들이 공개됐다.


JTBC 새 드라마 '아이돌 : 더 쿠데타'(극본 정윤정/ 연출 노종찬, 이하 '아이돌')는 실패한 꿈과 헤어지지 못하는 이들을 위한 아주 특별한 안내서로, 당당하게 내 꿈에 사표를 던지는 청춘들의 이야기를 담고 있다.


안희연(제나 역)과 곽시양(차재혁 역), 김민규(지한 역)가 캐스팅된 가운데 안희연과 함께 아이돌의 빛과 그림자를 그려낼 극 중 아이돌 그룹 코튼캔디 멤버들이 확정됐다.


하니·솔빈·한소은·엑시·그린, 해체 위기 걸그룹으로

코튼캔디는 작곡과 프로듀싱 능력을 갖춘 리더 제나(안희연)가 속한 아이돌로 기획사 스타피스의 1호 걸그룹이다. 데뷔는 6년차이지만 이름조차 사람들 귀에 익지 않은 망한 아이돌로 해체 위기에 처해 있다. 그 중 랩과 메인 댄스를 담당하는 현지 역에는 라붐의 솔빈이 캐스팅됐다. 팀 내 트러블메이커로 아슬아슬한 탈선의 경계에서 긴장감을 일으킬 예정이다. 한소은은 코튼캔디의 비주얼 센터이자 맏언니 스텔라 역으로 여리고 섬세한 감수성과 착한 심성의 소유자를 표현한다.


탈 아이돌급의 보컬 실력을 가진 코튼캔디의 메인 보컬 엘 역은 우주소녀의 엑시가 맡아 실패에 좌절하며 분노감에 휩싸이는 인물을 연기한다. 마지막으로 유명 배우 부모님의 피를 물려받았지만 걸그룹으로서의 재능은 특출나지 않은 멤버 채아 역에는 레드스퀘어 그린이 낙점됐다.


'아이돌 : 더 쿠데타'는 스타피스라는 소속사를 배경으로 제대로 실패하고, 미련 없이 다른 꿈을 꾸기 위해 내달리는 청춘들의 모습을 그릴 예정이다. 오는 11월 처음 방송된다.


사진=각 소속사



권수빈 기자 ppbn0101@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라이프스타일 매거진 '라이킷'
뉴스컬처 카카오톡채널 추가

Hot Photo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행운의 숫자 확인 GO!

위로가기
마스크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