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마스크로 띄워질 Div

신주협, '장르만 코미디' 합류 "장도연·오만석과 연기 호흡…매력적 경험"

입력 2020.07.31 08:39 수정 2020.07.31 08:39

[뉴스컬처 이솔희 기자] 배우 신주협이 '장르만 코미디'에 합류한다.


JTBC '장르만 코미디'의 새 숏폼드라마 '복을복을삶은라면'은 온라인 광고대행사에서 7년차 웹디자이너로 일하는 박복을(장도연 분)의 일상을 그려낸 콘텐츠다. 선천적 남자 기근과 후천적 을의 인생 속에서 박복한 일상을 버텨온 박복을이 구 썸남과 뉴 썸남 사이에서 벌어지는 설레는 연애와 짝사랑 이야기를 코믹하게 담아낼 예정이다.


신주협, '장르만 코미디' 합류 배우 신주협이 JTBC '장르만 코미디'에 합류한다. 사진=좋은사람컴퍼니


신주협은 모든 표현에 솔직한 멍뭉미가 넘치는 사회초년생이자 밉지 않은 8차원 돌직구를 던지는 정작 역을 맡았다. 박복을과 썸을 타며 설레는 연하남의 매력을 전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뿐만 아니라 정작은 자만추(자기 만족을 추구하는 스타일)이자 프로 간섭러인 직장상사 노동안(오만석 분)과 정반대되는 성격의 캐릭터로 그와 사사건건 부딪치며 색다른 케미까지 선보일 전망이다.


이에 그는 소속사 (주)좋은사람컴퍼니를 통해 "평소 팬인 장도연씨는 물론 존경하는 오만석 선배님과 함께 연기 호흡을 맞출 수 있다는 것만으로도 매력적인 경험이라 여기고 열심히 촬영에 임하고 있습니다. 그 동안 해보지 않은 새로운 장르에 도전하는 만큼 제 안에 숨겨져 있는 색다른 매력을 시청자 분들에게 보여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복을복을삶은라면'은 오는 8월 1일 첫 방송된다.



이솔희 기자 sh0403@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뷰티라이프 SNS매거진 '라이킷'
난리나닷컴 오픈

Hot Photo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행운의 숫자 확인 GO!

위로가기
마스크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