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마스크로 띄워질 Div

'마이웨이' 김문정, 김준수·옥주현·민우혁·규현의 특별한 이야기

입력 2020.09.14 14:42 수정 2020.09.14 14:42

[뉴스컬처 이이슬 기자] 뮤지컬 음악감독 김문정의 이야기가 공개된다.


14일 방송되는 TV조선 '스타다큐 마이웨이'에서는 음악 감독 김문정이 출연해 뮤지컬 스타들과 특별한 만남을 가진다.


김문정은 뮤지컬 '모차르트', '엘리자벳', '레미제라블', '미스사이공' 등 수많은 대작에 이름을 올린 음악 감독이자, 영국 최초로 뮤지컬 '명성황후'를 영어로 초연한 감독이다. 한 방송국의 오디션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대중에게 이름을 알렸다.


'마이웨이' 김문정, 김준수·옥주현·민우혁·규현의 특별한 이야기


평소 '독설가', '자비 없는 감독'이란 별명을 가진 그녀지만 누구보다 냉철하게 실력을 파악하고 실력 있는 배우를 발탁해왔다. 그는 "뛰어난 스펙이 있는 것도 아니었고 누군가 이끌어주는 것도 아니었다. (중략) 잘 버텨왔고 또 잘 헤쳐 나왔던 것처럼, 또 잘 버텨서 (스스로를) 칭찬해 주고 싶다"며 치열했던 삶을 돌아본다. 워킹맘으로 하루 24시간을 쪼개며 열심히 달려온 '음악 감독' 김문정의 이야기가 그려진다.


또한 오늘 방송에서는 인간미 넘치는 사랑스러운 매력도 공개된다. 무대 아래에 있을 때는 카리스마는 저 멀리 버려둔 채 '러블리 매력쟁이'로 변한다는 것이 배우들의 전언. 이런 반전 매력에 김문정은 김준수, 김소현, 손준호, 규현 등 많은 뮤지컬 스타들이 '사랑하는 음악 감독'으로 불린다. 이런 가운데 김준수의 '찐팬'임을 자처하는 김문정의 어머니로 인해 생긴 김문정 감독과 김준수의 훈훈한 에피소드도 공개된다.


코로나19로 연일 취소되는 공연 때문에 안타까워하는 김문정을 위로하기 위해 대한민국 최고의 뮤지컬 디바 옥주현과, 김문정이 발굴해 키워낸 뮤지컬 배우 민우혁이 그를 찾았다. 김문정에 의해 극적으로 '레미제라블' 오디션에 참여할 수 있었다는 민우혁의 눈물과 감동의 이야기, 나이를 넘어선 우정을 키워가고 있는 옥주현과 함께한 위로와 힐링도 공개된다.



이이슬 기자 ssmoly6@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뷰티라이프 SNS매거진 '라이킷'
난리나닷컴 오픈

Hot Photo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행운의 숫자 확인 GO!

위로가기
마스크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