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마스크로 띄워질 Div

'뮤지컬 스타' 민우혁·김소현·마이클리 호평 이끈 참가자 "내가 1호 팬"

입력 2020.10.16 12:57 수정 2020.10.16 12:57

[뉴스컬처 이솔희 기자] '뮤지컬 스타' 참가자 최주은이 심사위원의 사랑을 한몸에 받는다.


오는 17일 오후 5시 30분 채널A '2020 DIMF 뮤지컬 스타'의 치열한 경쟁에서 살아남은 최종 12인의 파이널 무대가 펼쳐진다.


'뮤지컬 스타' 민우혁·김소현·마이클리 호평 이끈 참가자 'DIMF 뮤지컬 스타' 최주은이 'I Dreamed A Dream'으로 마지막 무대를 펼친다. 사진=채널A


16세라는 어린 나이에도 불구 뛰어난 감정표현과 무대 장악력을 보여주며 매 라운드 '심사위원이 뽑은 1위'에 올랐던 최주은의 마지막 무대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파이널 당일 가장 유력한 우승 후보를 꼽아달라는 질문에 다수의 심사위원 및 참가자들이 최주은을 지목한 것.


모두의 이목이 쏠린 최주은은 뮤지컬 '레미제라블'의 대표곡 'I Dreamed A Dream'으로 마지막 무대를 펼친다. 최종예선 당시 동명 뮤지컬의 넘버 'On My Own'을 불러 마이클리의 눈물을 쏟게 했는데, 이번에도 진한 감동을 다시 일으킬지 기대감을 더한다.


무대를 마친 최주은에게 심사위원들은 너도나도 "팬"이라 고백을 쏟아낸다. 그동안 '1호 팬'을 자처해온 민우혁에 이어 김소현은 "훌륭했다. 저도 팬이다"라며 칭찬하고, 마이클 리까지 "계속 응원하겠다. 제가 1등 팬"이라며 팬심을 털어놓는다. 이에 최주은은 눈시울을 붉혀 심사 결과에 대한 궁금증이 높아진다.



이솔희 기자 sh0403@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뷰티라이프 SNS매거진 '라이킷'
난리나닷컴 오픈

Hot Photo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행운의 숫자 확인 GO!

위로가기
마스크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