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마스크로 띄워질 Div

창작 뮤지컬 '한스' 임진섭·황순종 등 출연…11월 9일 온라인 공개

입력 2020.10.23 15:57 수정 2020.10.23 15:57

[뉴스컬처 이솔희 기자] 2020 콘텐트 창의인재동반사업을 통해 창작된 뮤지컬 '한스'가 오는 11월 9일 온라인 스트리밍으로 관객을 만난다.


한양대학교 산학협력단은 성동문화재단과 함께 한국콘텐츠진흥원의 '2020 콘텐츠창의인재동반사업'에 플랫폼 기관으로 선정돼 국내 공연계 최고 멘토와 우수한 창의교육생(멘티)을 매칭하여 'MUSICAL A to Z' 뮤지컬 창의인재 멘토링 프로그램을 6개월간 진행해왔다.


창작 뮤지컬 '한스' 임진섭·황순종 등 출연…11월 9일 온라인 공개


이번에 공개되는 뮤지컬 '한스'는 이 멘토링 프로그램을 통해 창작된 두 개의 작품 중 하나로,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온라인 공연으로 진행된다.


'한스'는 노벨문학상을 수상한 독일 작가 헤르만 헤세의 자전적 소설 '수레바퀴 아래서'를 원작으로 창작된 작품이다. 작가인 헤르만 헤세는 마울브론 기숙신학교에 진학했지만 1년 만에 중퇴한 후 시계 부품 공장과 서점을 전전한 경험을 모티브로 이 작품을 썼으며, 소설 속에서 작가는 인간의 창의성과 의지를 짓밟는 교육을 비판했다. '한스'는 19세기 독일 교육에 대해 비판하는 원작과는 달리 현시대의 모든 청년들에게 공감과 위로를 보내는 작품으로 재탄생 했다.


창작 뮤지컬 '한스' 임진섭·황순종 등 출연…11월 9일 온라인 공개


어른들의 기준에 맞춰진 한스 역에 임진섭, 어른들의 기준은 그저 자유를 억압하기 위한 수단이라고 여기며 반항하는 하일러 역에 황순종이 캐스팅됐다. '모든 건 널 위한 거야'를 전제로 삶의 기준을 정해버리고 그것이 답이라고 여기는 어른들로 인해 병들어가는 한스에게서는 공감을, 그런 어른들에게 반항하는 하일러에게서는 통쾌함을 느낄 수 있다. 김승용, 인선호, 신창주, 전해주가 1인 다역을 소화하며 관객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한다.


한편 '한스'는 오는 11월 9일 오후 5시부터 자정까지 성동문화재단 유튜브를 통해 공개된다.



이솔희 기자 sh0403@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뷰티라이프 SNS매거진 '라이킷'
난리나닷컴 오픈

Hot Photo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행운의 숫자 확인 GO!

위로가기
마스크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