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마스크로 띄워질 Div

뮤지컬 '블랙메리포핀스-안나의 방' 내년 1월 개막…송상은·안은진 등 특별 출연

입력 2020.11.20 10:08 수정 2020.11.20 10:08

[뉴스컬처 이솔희 기자] 뮤지컬 '블랙메리포핀스'가 '안나의 방'으로 작품의 대미를 장식한다.


'블랙메리포핀스'는 그라첸 박사의 대저택 화재를 둘러싼 미스터리한 살인사건을 바탕으로 한 유모와 네 남매의 이야기를 담고 있다.


뮤지컬 '블랙메리포핀스-안나의 방' 내년 1월 개막…송상은·안은진 등 특별 출연


동일한 사건과 기억을 각 캐릭터들의 심리적 관점에서 서술하는 방식으로 매 시즌을 이어간 '블랙메리포핀스'는 내년 1월 '블랙메리포핀스-안나의 방'을 관객들에게 선보인다. 그동안 한스, 헤르만, 요나스가 최면 속 진술자 역할을 해주며 극을 이끌어 갔다면 안나는 최면 밖 안나로 분해 극을 이끌어 간다.


이번 작품에서는 안나가 2명 출연해 최면 밖 안나와 최면 속 안나가 기억 속에서 마주하게 된다. 기존 요나스 버전에 출연했던 배우들과 송상은, 문진아, 강연정, 안은진, 전경수가 특별 출연한다. 이들은 2012, 2013, 2014, 2016 전시즌에 캐스팅 된 안나들로, 현 시즌 안나들과 함께 작품에 대한 깊은 애정을 가지고 번갈아 출연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 시즌은 함께 작품의 '기억'을 공유할 수 있는 '블랙메리포핀스'의 기관람자들을 염두해두고 기획되어 특별한 의미를 지닌다.


한편 '블랙메리포핀스-안나의 방'은 2021년 1월 6일부터 24일까지 3주간 대학로 TOM 1관에서 공연된다.



이솔희 기자 sh0403@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뷰티라이프 SNS매거진 '라이킷'
난리나닷컴 오픈

Hot Photo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행운의 숫자 확인 GO!

위로가기
마스크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