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마스크로 띄워질 Div

정정숙·정종열·장인주, 신규 문화예술위원 위촉

입력 2021.02.22 17:00 수정 2021.02.22 17:00

황희 장관 22일 신임위원에게 위촉장 수여
임기 3년. 문화예술위원회 앞으로 총 12명으로 운영

[뉴스컬처 김지윤 기자]장인주 무용평론가, 정종열 연세대 교수, 정정숙 한국문화기획평가연구소장 등 3명이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신규 위원에 위촉됐다. 임기는 3년.


문화체육관광부 황희 장관은 22일 서울 종로구 예술가의집에서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신임위원에게 위촉장을 수여했다.


정정숙·정종열·장인주, 신규 문화예술위원 위촉 황희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22일 서울 종로구 예술가의집에서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신임위원에게 위촉장을 수여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문화체육관광부 제공)


이들은 임기가 만료된 무용 음악 문화일반 등 3개 분야 위원으로 각각 선임됐다. 한국문화예술위원회는 이제 신임 위원 3명을 비롯해 현재 활동하고 위원 9명 등 총 12명(남·여 각 6명 )으로 운영된다.


문체부는 이번에 위촉한 신임 위원을 해당 분야 전문성, 현장 이해도, 소통 능력 및 지도력을 바탕으로 위원회를 이끌어 갈 역량이 있는지를 중점 확인했다고 밝혔다.


황 장관은 "예술현장과 활발한 소통에 힘써주시길 당부드린다"며 "현장이 중심이 되는, 신뢰받는 위원회를 만들어줄 것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그는 "코로나19로 문화예술 현장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을 알고 있다"며 "현장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고 함께 해결책을 고민하며, 정책으로 구현해 나가도록 노력하겠다"고도 강조했다.



김지윤 기자 newculture1@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라이프스타일 매거진 '라이킷'

Hot Photo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행운의 숫자 확인 GO!

위로가기
마스크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