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마스크로 띄워질 Div

흩어진 갓세븐, 하나둘씩 새로운 소식

입력 2021.01.21 08:22 수정 2021.01.21 08:22

잭슨, 업무 협약 논의
영재, 비 소속사와 전속계약

[뉴스컬처 권수빈 기자] 각자의 길을 택한 갓세븐(GOT7) 멤버들이 전속계약 소식을 전해오고 있다.


갓세븐은 지난 19일 JYP엔터테인먼트와의 전속계약이 만료됐다. 멤버들과 JYP는 재계약을 하지 않기로 했고, 각자 새로운 둥지를 찾아나섰다.


멤버 중 잭슨은 써브라임 아티스트 에이전시와 업무 협약을 논의 중이다. 잭슨이 직접 설립하고 운영 중인 레코드 레이블 '팀 왕'(TEAM WANG)은 전속계약이 아니라 업무 협약에 관한 논의를 이어가고 있다고 알려졌다.


흩어진 갓세븐, 하나둘씩 새로운 소식 사진=뉴스1

흩어진 갓세븐, 하나둘씩 새로운 소식

영재는 써브라임 아티스트 에이전시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잭슨에 이어 이 회사와 연을 맺었다. 영재는 "지금까지 도움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 특히 박진영 피디님께 많은 것을 배울 수 있었던, 함께한 8년 간의 시간이 꿈만 같이 행복했다. 많은 분들이 선물해 주신 소중한 추억 영원히 간직하며 감사한 마음 잊지 않겠다. 앞으로도 갓세븐 영재, 최영재로 더욱 좋은 모습, 다양한 활동 보여드릴 테니 많이 기대해달라"고 말했다.


이보다 앞서 유겸은 AOMG와, 진영은 BH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논의 중이라는 보도가 나오기도 했다.


JB, 마크, 진영, 잭슨, 영재, 뱀뱀, 유겸까지 7명의 멤버들은 똑같은 손편지를 각자의 SNS에 게재하면서 팬들을 위로하고, 앞으로도 성장하는 모습을 보여주겠다고 약속했다.



권수빈 기자 ppbn0101@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라이프스타일 매거진 '라이킷'

Hot Photo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행운의 숫자 확인 GO!

위로가기
마스크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