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마스크로 띄워질 Div

'저녁 같이 드실래요' 송승헌♥서지혜, 한 여름밤의 키스 "사랑해요"

입력 2020.06.30 07:55 수정 2020.06.30 07:55

[뉴스컬처 이솔희 기자] '저녁 같이 드실래요?' 송승헌, 서지혜가 첫 입맞춤을 나눴다.


지난 29일 방송된 MBC 월화드라마 '저녁 같이 드실래요?'에서는 김해경(송승헌 분)과 우도희(서지혜 분)의 뜨거운 로맨스와 더불어, 정재혁(이지훈 분)의 섬뜩한 이면이 드러났다.


우도희는 촬영 중 딸기 케이크를 입에 넣는 정재혁이 딸기 알레르기를 지녔다는 사실을 기억해낸 뒤 온 몸을 날려 그를 구했다. 괴로워하는 정재혁에게 "지난번엔 약 먹고 바로 괜찮아졌잖아"라며 과거의 기억을 얘기했고, 이를 들은 김해경은 묘한 감정에 휩싸였다.


'저녁 같이 드실래요' 송승헌♥서지혜, 한 여름밤의 키스


2NBOX 직원들은 서바이벌장으로 워크숍을 떠나, 유쾌한 분위기 속 두 여자의 살벌한 기 싸움이 펼쳐졌다. 우도희가 계속해서 총구를 당기는 진노을(손나은 분)로 인해 페인트 범벅 차림이 된 것. 이어 진노을은 "난 절대 안 져요"라는 경고를 남겨 날선 기류를 자아냈지만, 남아영(예지원 분)이 진노을을 저격한 후 시원하게 "까불고 있어"라는 한마디로 상황을 마무리했다.


그런가 하면 김해경은 직원들에게 등 떠밀려 발을 다친 진노을에게 향하게 되었다. 진노을이 머리를 기댄 채 계속해서 마음을 고백하자 김해경은 "나는 이제 아무렇지도 않아. 너도 괜찮아질 거야"라며 단호하게 속마음을 표현했다. 하지만 두 사람의 우연한 스킨십 장면을 우도희가 목격해했다.


'저녁 같이 드실래요' 송승헌♥서지혜, 한 여름밤의 키스


김해경은 우도희와 둘만 남은 상황에서 "나는 시시콜콜 다 묻고 싶고, 다 설명하고 싶어요"라는 말로 우도희와 정재혁의 사건을 신경 쓰는 마음과, 진노을로 인해 걱정할 우도희를 안심시키려는 마음을 솔직하게 내비쳤다. "사랑해요. 그 말을 안 했더라고요"라는 달콤한 한마디에 이어 두 사람은 키스를 나눴다.


사진=MBC



이솔희 기자 sh0403@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뷰티라이프 SNS매거진 '라이킷'
난리나닷컴 오픈

Hot Photo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행운의 숫자 확인 GO!

위로가기
마스크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