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마스크로 띄워질 Div

아이키, 안무가로 만난 이효리·엄정화 "끝까지 파이팅"

입력 2020.10.17 21:19 수정 2020.10.17 21:19

[뉴스컬처 이이슬 기자] 댄서 아이키(강혜인)가 '놀면 뭐하니' 안무가로 참여 소감을 밝혔다.


17일 아이키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항상 열심히 하는 댄서가 되겠다"는 글과 사진을 게재했다.


아이키, 안무가로 만난 이효리·엄정화

아이키, 안무가로 만난 이효리·엄정화


이어 아이키는 "응원과 관심 감사드린다"며 "끝까지 파이팅. with 나쁜 여자들"이라고 했다.


아이키는 이날 방송된 MBC 예능 '놀면 뭐하니'에 출연해 만옥(엄정화), 천옥(이효리), 은비(제시), 실비(화사) 환불원정대의 'DON'T TOUCH ME'(돈 터치 미)의 안무를 맡아 시범을 보였다.


아이키는 파워풀한 안무를 만들어 보였고, 환불원정대와 함께 즉석에서 호흡을 맞췄다.


아이키는 신박기획 대표 지미유, 유재석과 '유 퀴즈 온 더 블럭'에서 만난 인연으로 환불원정대의 안무를 맡았다고 밝혔다.


한편, 아이키는 코코(양사랑)와 여성 댄스 듀오로 활동 중이며, 지난해 미국 NBC '월드 오브 댄스' 시즌3에 참가해 제니퍼 로페즈의 극찬을 받았다.



이이슬 기자 ssmoly6@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뷰티라이프 SNS매거진 '라이킷'
난리나닷컴 오픈

Hot Photo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행운의 숫자 확인 GO!

위로가기
마스크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