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마스크로 띄워질 Div

손동표 "롤모델 아이유처럼 인간적인 사람 되고 싶다"(화보)

입력 2020.03.25 08:35 수정 2020.03.25 08:35

새로운 출발점에 선 손동표
"재비상을 기대해 주셨으면 한다"

[뉴스컬처 김은지 기자]그룹 엑스원 출신 손동표가 롤모델을 밝혔다.


싱글즈는 25일 손동표의 첫 단독 개인 화보를 공개했다. 사진 속 그는 기존의 상큼하고 밝은 모습에서 벗어나 몽환적이고 섹시한 반전 매력을 선보이며 무한한 가능성을 입증했다.

손동표

손동표

손동표

손동표 그룹 엑스원 출신 손동표 화보.

봄의 시작과 함께 본격적인 개인 활동의 발걸음을 뗀 손동표는 지난 2월 생애 첫 단독 SNS 라이브로 팬들과 적극적으로 소통하며 근황을 알렸다. 손동표는 "사실 SNS 라이브를 시작하기 전부터 긴장을 많이 했다. 아무래도 혼자 오롯이 시간을 끌고 가야 하는 부담감이 컸던 것 같다. 그래도 가능한 깊은 소통을 위해 마음을 다잡았다. 나와 팬 분들과의 소통이 원활할수록 끈끈한 관계 맺음이 형성된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정신 바짝 차리고 노력을 기울였다"며 소감을 전했다.


새로운 출발선에 선 손동표는 "지금은 나에게 찾아온 기회다. 부족한 부분을 채워 다시 한번 비상하기 위한 도움닫기를 하고 있다. 팬들과 함께할 수 있는 소중한 기회를 많이 만들어가려고 한다. 많은 분들이 손동표의 재비상을 기대해 주셨음 한다"고 앞으로의 활동 포부를 밝혔다.


오로지 연예인이 되고 싶었다고 전한 손동표는 "나에겐 아직 대중에게 한 번도 보여준 적이 없는 연기에 대한 잠재력이 있다. 원래 연기를 준비하다가 아이돌로 바꾼 케이스라 나이가 들고 조금 더 무게감이 생긴다면 그때 연기에 대한 많은 것을 보여드릴 수 있지 않을까"라며 앞으로 보여줄 다양한 모습에 대해 예고했다.


싱어송라이터이자 주변 스태프를 잘 챙기며 미담이 많은 아이유를 자신의 롤모델로 꼽은 손동표는 "10대가 끝나기 전 인성을 다듬어서 조금 더 빛이 나고 다듬어진 손동표가 되기 위해 노력할 것이다. 나는 아직 다듬어지지 않아 울퉁불퉁하니까. 아이유 선배님에게 본받고 싶은 모습처럼 주변 사람을 잘 챙기며 인간적인 사람이 되고 싶다"며 좋은 어른으로 성장하고 싶은 손동표 개인의 목표도 전했다.



사진=싱글즈



김은지 hhh50@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뷰티라이프 SNS매거진 '라이킷'
난리나닷컴 오픈

Hot Photo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행운의 숫자 확인 GO!

위로가기
마스크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