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마스크로 띄워질 Div

문가영 "직업에 대한 책임감·부담감 느낀다"(화보)

입력 2020.06.29 13:14 수정 2020.06.29 13:14

"휘둘리지 않을 것"

[뉴스컬처 김은지 기자]배우 문가영이 직업에 대한 책임감을 느꼈다.


29일 공개된 화보에서 문가영은 판타지적인 비주얼과 우아한 매력을 뽐냈다. 화사한 꽃 실루엣을 배경으로 퍼프 디테일 롱드레스를 입고 자연스러운 포즈를 취하는가 하면 러플 장식 미니 드레스를 입고 신비로운 자태를 자랑했다.

문가영

문가영

문가영

문가영 배우 문가영 화보

이어진 인터뷰에서 MBC 드라마 '그 남자의 기억법'에 대해 "지치고 자존감도 떨어지는 때 운명처럼 만난 작품"이라며 "큰 힘이 됐다"고 애정을 내비쳤다.


그러면서 해당 작품을 통해 "20대 배우로서 안정권에 든 것 같다는 칭찬을 받았다. 어쩌면 지금의 내 모습이 어릴 적 꿈꾼 모습이 아닐까 생각한다"고도 했다.


다만 이 같은 칭찬에 대해 "휘둘리지 않을 것"이라며 데뷔 15년 차 배우로서 "직업에 대한 책임감과 부담감 그리고 자부심에 대해서도 생각하게 된다"고 각오를 다졌다.


외에도 문가영은 "정신없이 촬영하다 보면 책 읽고 싶다는 생각이 들 때가 있다. 이는 쉬고 싶다는 신호"라며 tvN 예능 프로그램 '요즘 책방: 책 읽어드립니다'에 이어 다시 한번 지성미를 뽐냈다.


사진=데이즈드



김은지 hhh50@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뷰티라이프 SNS매거진 '라이킷'
난리나닷컴 오픈

Hot Photo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행운의 숫자 확인 GO!

위로가기
마스크영역